Simon   Kim

Simon Kim

Sales Representative

Right at Home Realty Inc., Brokerage*

Mobile:
416-526-5644
Email Me

Hire A Top Class Real Estate Agent Who Will Invest In Your Future

은행권 예상되는 불경기로 추가금리 인하 예상 Bank believes Canada is heading towards recession and Further Rate Adjustment

Scotia Bank chief economist Jean-Francois Perrault는 캐나다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인한 경기 침체를 피하기 위해서는 저스틴 트뤼도 (Justin Trudeau)가 발표 한 향후 두차례의 추가 금리 인하 및 및 비상 자금 지원보다 더한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적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캐나다 정부가 발표 한 재정 대응 (기업 및 근로자를위한 건강 관련 자금 및 지원금 11 억 달러)은 불황을 피하기에 부적절하다고 Perrault는 말했다. 그의 의견은 RBC 최고 경영자 David McKay의 의견과 같이 단순한 금리 인하 이상의 것이 필요하다는 것을 말 합니다.

바이러스로 인한 경기침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빠른 시일내에 적절한 재정 조치를 시행하지 않는 한 경미한 경기 침체가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캐나다 GDP의 1 %에 해당하는 약 200 억 달러의 경기 부양책이 필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경기 부양책을 통해 2020 년 총 GDP는 0.7 % 증가 할 것이지만 성장이 없으면 절반 (0.3 %) 미만이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Perrault는 캐나다 중앙은행이 다음 두 번의 회의에서 금리를 0.5% 추가 인하 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일부는 더 급격히 감축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BMO 경제학자 마이클 그레고리 (Michael Gregory)는 또한 다음 두 번의 회의에서 BoC가 금리를 0.25 %로 낮추면서 총 100 베이시스 포인트까지 금리를 삭감 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습니다. 그레고리는 올해 은행이 바이러스 위기 전에 예측 한 1 %가 아닌 GDP의 0.5 % 성장을 예상하고있습니다.

Two interest rate cuts at the next two Bank of Canada meetings and emergency funding far above that announced by Justin Trudeau, will be necessary to avoid recession. That’s how Scotiabank chief economist Jean-Francois Perrault reads the current trajectory of the Canadian economy amid the impact of the COVID-19 coronavirus outbreak.

With cases rising rapidly globally, the fiscal response announced Wednesday by the Canadian government - $1.1 billion in health related funding and support for businesses and workers – will be inadequate to avoid recession says Perrault. His call follows comments from RBC chief executive David McKay that the response would require more than just rate cuts.

In a report he wrote that: “A reasonably mild recession appears likely unless timely and targeted fiscal measures are deployed in the very near future to deal with the economic impacts of the virus.” He added that this would require stimulus equivalent to 1% of Canada’s GDP, around $20 billion. With stimulus, he forecasts that total GDP for 2020 will increase 0.7% but without growth will be less than half that (0.3%). Perrault expects the Bank of Canada to cut interest rates by 50 basis points at its next two meetings but some believe they could go for a steeper reduction.

Interest rates at 0.25%
BMO economist Michael Gregory is also predicting that the BoC will slash interest rates by a total of 100 basis points at its next two meetings, taking the rate to 0.25%. Gregory is calling for 0.5% growth in GDP this year rather than the 1% the bank was forecasting before the virus crisis.https://www.mortgagebrokernews.ca/ by Steve Randall 12 Mar 2020

 

Have Questions?

By submitting this form, you are providing express consent to receive commercial electronic messages from www.toronto4989.com. You may unsubscribe at any time.